> 게시판 > 입시컨설팅/입시관리

입시컨설팅/입시관리

입시컨설팅/입시관리

[입시컨설팅] 24살... 재수, 군 복무까지 마치고 다시 수능과 대학입시를 준비하고자 하는 남학생...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5-02-13 13:43 조회838회 댓글0건

본문

 

24살... 첫 대학입시와 재수, 그리고 군 복무까지 마치고 다시 수능과 대학입시를 준비하고자 하는 남학생...

 

쉽지 않은 상황입니다.

 

 

 

 

 

 

재수 실패 후에 대학 입시는 안 될 것 같다는 생각에

빨리 군대 갔다가 사회 생활을 시작해야겠다 마음먹고 바로 군입대를 결정했지만,

막상 군대에 가서 보니 그래도 대학은 들어가야겠다는 생각이 커졌고,

희망하는 진로도 찾게 되어서

 

제대와 함께 바로 대학입시에 대한 문의를 하게 된 것입니다.

 


 

학생이 지원을 희망하는 학과는 특수교육학과.

 

학생은 특수교육학과과 있는 대학과 입시전형에 대해 알고 싶고,

더 중요한... 수능 준비와 대학 입시준비에 대한 계획을 세우고자 하였습니다.

 

 

 




 

 

특수교육학과가 있는 대학은 전국에 50여개 대학이며,

특수교육과, 특수교육학과, 초등특수교육과, 중등특수교육과 등의 학과명으로 개설되어 있습니다.

 

 

몇 개 대학의 특수교육과 전형방법과 모집인원을 간단히 살펴볼까요?

 

단국대학교 사범대학 특수교육과는 죽전캠퍼스 2016학년도 신입학생 선발에서 정원 내,

수시모집 (학생부교과위주) 학생부교과우수자 전형 6명, (학생부종합) DKU인재 전형 5명,

(논술위주) 논술우수자 전형 7명을 선발하고,

정시모집 (수능위주) 일반학생 전형 가군 22명을 선발 예정입니다.

 

수시모집 학생부교과우수자 전형은 학생부교과 100%로 선발하며,

DKU인재 전형은 2016년 2월 국내 고등학교 졸업예정자만 지원 가능하며

학생부와 자소서 등 서류종합평가로 신입생을 선발하고,

논술우수자 전형은 학생부교과 40%와 논술 60%로 신입생을 선발합니다.

 

정시모집 일반학생 전형은 수능 100%로 신입생을 선발합니다.

 

 

강남대학교 사범대학 초등/중등특수교육과는 2016학년도 신입학생 선발에서 정원 내,

수시모집 (학생부교과위주) 일반학생 전형 각 5명, (학생부종합) 학교생활우수자 전형 각 6명,

정시모집 일반학생 전형 각 9명을 선발 예정입니다.

 

수시모집 일반학생 전형은 학생부교과 100%로 선발하며,

학교생활우수자 전형은 2011년 1월 이후 고등학교 졸업(예정)자만 지원 가능하며

1단계 서류종합평가 100%, 2단계 면접 100%로 신입생을 선발합니다.

 

정시모집 일반학생은 학생부 20%와 수능 80%로 신입생을 선발합니다.

 

 

 

 

 

 

 

각 대학별로 전형방법과 지원자격에 차이가 있는 만큼,

2011년에 졸업을 한 위 학생의 상황에 맞는 대학 선택과 유불리 여부의 판단이 우선적으로 필요했습니다.

 

또한 학생의 고등학교 학생부를 반영한다 하더라도 교과 성적이 좋지 못한 상황이기 때문에

학생부 반영을 최소로 할 수밖에 없는 상황 역시 고려해야 했습니다.

 

학생도 이 점을 어느 정도 인지하고 있는 터라,

수능과 논술 위주로 대학 입시 준비를 하고자 희망했습니다.

 

하지만 수능 역시, 군대에서 어느 정도 감을 잃지 않기 위해 공부를 하였다 하더라도

부족한 부분이 너무 많았습니다.

 

 

학생의 확고한 선택과 확실한 의지가 필요했습니다.

 

계획을 세우는 것은 쉬울 수 있으나,

대학 입시까지 꾸준히 실천하고 스스로 관리하는 건 매우 어렵기 때문입니다.

 

 

 

 

 

 

 

 

 

 

다행히도 학생은 현재 자신의 상황을 잘 받아들였고,

지원 가능한 대학과 전형에 대한 이해도 빨랐으며,

 

무엇보다 이번에는 도망가거나 포기하지 않고 확실히 해 보겠다는 의지가 정말 강했습니다.

 

그래서 시기별 목표를 잡고, (기초부터 다잡고 가야하는) 방법과 점검 계획을 세우는 데에도 매우 적극적이었으며,

"지도해 주신대로" 열심히해서 중간 보고도 하겠다는 의젓한 말도 남겼습니다.

 

 

앞서 말했듯이,

학생의 상황이 절대 호락호락하고 쉬운 상황이 아닙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지레짐작 포기할 필요도 없습니다.

 

진로를 정했으니, 가능성 여부를 판단하고, 목표를 잡고, 시기별 실행 계획을 세워

도전하고 실천할 수 있습니다.

 

 

 

 

 

 

 

 

 

우선 한 달간의 계획 실행 후에 다시 한 번 컨설팅을 진행하기로 약속하고

보고서와 계획표를 전달해주었습니다.

 

 

한 달 후, 더 나아진 모습으로 만나길 기대하며,

"화이팅" 외칩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